본문 바로가기

리뷰/생활용품15

오니츠카 타이거 - 멕시코 66 (#DL408.0490) 오니츠카 타이거 아식스 브랜드의 전신인 이 브랜드는 한국에서 아식스보다 매장 수가 적지만, 1949년에 창업한 회사로써 그 역사와 전통이 있다 1964년 미국에서 나이키의 전신인 블루리본 스포츠가 설립되었을 때, 오니츠카 타이거 신발을 미국에 유통하는 일을 했다 그 후, 1971년 회사명을 나이키로 바꾼 뒤 나이키 자사 제품을 만들었다는 역사가 있는 브랜드 1964년 도쿄 올림픽 오니츠카 타이거 신발을 신은 선수들이 메달을 휩쓸면서 그 인기가 높아졌다고 한다 * 사이즈 추천 : 정사이즈 1964년의 올림픽을 본 것도 아니고, 그 당시 어떤 선수가 이 신발을 신고 메달을 땄는지 기억도 나지 않는다 다만 오니츠카 타이거의 제품 중 노란색과 검은색으로 이뤄진 신발을 신은 킬빌의 우마 서먼이 떠 오를 뿐이다 물.. 2021. 3. 30.
나이키 에어 모어 업템포 블랙 화이트 2020 리뷰 나이키 클래식 농구 스타일 1996년 스코티 피펜이 신으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진 나이키 농구화인 에어 모어 업템포 90년대 초중반은 한국에서 농구 붐이 일어났던 시기다 KBL의 시초인 농구 대잔치와 MBC 미니 시리즈 마지막 승부 (1994년 1월 ~3월 방영)의 시너지 효과로 대한민국은 농구의 열기로 가득했던 시기가 있었다 당시 미국 NBA에서도 시카고 불스의 마이클 조던과 스코티 피펜, 데니스 로드맨을 비롯하여 지금까지도 이름만 대면 알만한 스타들의 전성기였다 패션도 농구와 관련된 패션이 자연스러웠다 그중 농구화는 당시 초중고생들에게 꼭 구매하고 싶은 신발이었다 나이키, 리복이 쌍두마차였고 당시 가격은 99,000원에서 그 이상의 가격으로써 결코 저렴하지 않았다 구매하고 싶어도 비싼 가격이기에 학.. 2021. 3. 29.
휴대용 손 소독제 - 클린투클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전 세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 개인 위생에 신경쓰는 것 밖에 뚜렷한 대안이 없는데,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제를 사용하여 바이러스를 방어하는 것이 전부인 시점이다 3,000원대로 구매할 수 있는 휴대용 손소독제 휴대용 손 소독제 - [ 구매 하기 ] 2020. 2. 27.
EGF 앰플, 르얀(Le Yann) 으로 하세요 EGF 앰플 선택 어떻게 해야 할까? 앰플을 다시 말하면, 고농축액이라고도 합니다고유 성분이 주는 효과를 최대치로 누리고자, 고농축으로 제조한 형식의 화장품 입니다 르얀(Le Yann)은 자연주의 화장품 답게, 순한 성분을 바탕으로 제조 되었습니다제조할 때는 특허받은 포뮬러인 특허 받은 제 10-0699538호 목련나무껍질추출물이 기본 베이스 입니다 이것저것 좋다는 것 다 넣고 그냥 만든 제품이 아닌,특허받은 고유의 포뮬러로 제조 하였다는 것은 그 성분이 주는 고유의 특징을 그대로 담았다는 의미 입니다 여기에 서로 시너지 효과를 내는 성분인 흰목이버섯추출물, 로즈마리추출물, EGF 등이 함유되어서주름개선 및 미백 기능을 하는, 2중 기능성 화장품으로 만들어졌습니다 EGF 화장품은 다양한 라인이 없습니다대.. 2017. 4. 21.
수분이 부족한 건성 피부, 르얀 EGF 리제 테라피 리치 크림 (EGF 재생크림) 수분이 부족한 피부, 해결 방법이 없을까? 건성 피부는 메이크업은 물론, 기초 제품을 선택하는데도 신경이 쓰입니다촉촉한 피부를 유지하면 좋겠지만, 봄 가뭄처럼 푸석한 피부이므로아무리 좋은 메이크업 제품을 사용한다 하더라도 뜨기 마련이죠 현상보다 근본을 치유 해야 하는데, 기본적으로 물을 많이 마셔 주는 방법이 있습니다 몸 전체의 수분이 부족하면, 그 현상이 얼굴에서도 나타나니 말이죠그러나 그렇게 한다 하더라도 결국 얼굴에는 기초 제품을 사용 해 주어야 합니다 다양한 제품들이 있지만, 유명하다고 내 피부에 다 맞는 것도 아니고처음 들어보는 제품이라 하더라도, 피부에 맞을 수 있습니다 선입견을 갖지 않은 상태에서, 제품의 소개를 본 후부담이 가지 않는다면, 사용 해 보는 것이죠 소개 해 드릴 제품은 제품 입.. 2017. 4. 9.
건조한 계절, 고보습 수분크림을 찾으신다면? 드림플러스 고보습 수분크림 건조한 계절, 보습 경보 겨울은 흰 눈이 내리는 계절이기도 하지만 메마른 계절이기도 하다 살을 에는 듯한 추위가 지속되면, 실내 생활을 할 수 밖에 없고 야외 활동을 하기 그리 만만한 계절은 아니다 문제는 난방을 하면서 훈훈한 실내 공기가 만들어져 수분이 증발 한다는 것 틈틈이 물을 마셔주고, 가습기도 틀어보고 수분을 빼앗기지 않기 위해 노력을 하지만 언제 수분을 공급 해 주었냐는 듯 장마 때 거북이등 처럼 갈라지는 논마냥 피부가 갈라지는 것 같다 식스팩은 갈라지지 않을지라도 수분 없는 얼굴은 당기고, 트고, 갈라지고 겨울철 피부는 그로기 상태가 되기 십상이다 밖은 차고 건조한 바람이 불고, 실내는 따뜻하지만 건조하며 심지어 비행기를 타더라도 건조한 기내이기 때문에 얼굴에 수분을 공급하기 쉽지 않다 그렇.. 2015. 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