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네팔9

해발 1500미터, 네팔에서 현지인들과 축구경기 현지인들과 축구를 하다 네팔에 온지도 벌써 6일째 되는 날 네팔은 산지 지형이기 때문에 마을이 산에 있는 경우가 많다 산 중턱에 어떤 마을, 다른 산 어귀에 어떤 마을 등 눈에 보이지만 막상 걸어가면 무지하게 오래 가야 하는 곳에 마을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곳 그래도 도심 지역이 있고, (물론 우리나라 도시 수준은 아니지만) 그곳에 학교와 병원이 있다 우리 선교팀이 베이스 캠프로 삼은 곳은 네팔 도티에 위치한 수정 병원 수정 교회에서 지은 병원이 있고, 학교가 있는 곳이다 이 날 축구를 하게 된 팀은 수정 학교 선생님들과 교직원 분들 축구에 대해 알고 있으니, 규칙을 따로 설명하지 않아도 경기는 진행 될 수 있었다 2009년 2월 4일 오후 5시 30분경 해발 1500미터 가량 되는 네팔의 도티에서 한국.. 2014. 2. 14.
해발 1900m 네팔의 산 마을사람들의 순수한 마음 해발 1900m 네팔의 극서부 도티라는 도시 행정기관이 있는 도시라고 하지만, 우리나라 60~70년대의 모습이 느껴진다 이 곳은 도티에서부터 자동차로 30여분 떨어진 산 마을 우리가 올라 온 도로가 보이고, 이 곳에서도 신축이 이뤄지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하늘과 가까운 곳에 살고 있는 네팔인들 우리나라에도 휴게소가 있듯 , 이 마을에도 휴게소가 있었는데... 2월의 추위는 보이지 않는 네팔의 음식점 이때가 2월초인데도 불구하고, 한 낯에는 우리나라 봄날씨와도 같다 4월과 5월의 중간즈음 따뜻한 날씨라고 할까...? 우리나라에도 네팔 전통 음식점이 있는데, 현지에서 맛보는 음식은 역시 달라도 뭔가 달랐다 손수 우리가 먹을 음식을 만들어 주시는 주인 아저씨 음식을 만드는 모습을 카메라가 찍어서 일까?.. 2012. 4. 23.
한국인은 모르는 3가지 네팔의 모습 네팔, 세계의 지붕이 있는 곳 네팔하면 떠 오르는 것이 몇가지가 있을까? 네팔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국기 모양이 사각형이 아닌 나라 우리나라와 다른 인종의 나라 딱히 떠 오르는 것이 많이 없다. 초등학교 졸업 엘범을 보며, 사진을 보고 같은 반이었던 친구지만 그리 친하지 않아 기억을 떠올리는데 한참을 생각해야 하는 친구보다 네팔에 대한 생각은 생각나는 것도, 생각 해 본적 없는 나라일 수도 있다 그래도 간간히 다큐멘터리로 네팔의 모습을 만날 수 있어, 인도 위에 있는 나라라는 것과 히말라야 산맥이 있는 곳이라는 것 정도는 알 수 있는데... 네팔을 다녀오고, 그 나라 사람들과 그 나라의 특성을 보니 지금 껏 몰랐던 사실이 꽤 많았는데, 그 중 3가지만 추려 보았다 같은 아시아 대륙에 위치 해 있지만 모르는.. 2011. 9. 2.
지금은 없어진 네팔의 교통통제 '번다' 고속도로에서 1박 2일 네팔의 수도 카트만두에서 떠난지 몇 시간이 되었을까? 어느덧 저녁이 되고, 해는 떨어져 한밤처럼 변하였다 고속도로 근처에 있는 마을 식당에서 식사를 해결하는데... 재래식으로 만들어서 일까? 네팔 특유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음식점 다시 출발 밤 늦게 도착한 숙소 눈만 붙였다가 뜬 것 같은데, 벌써 아침이 되어 일단 출발하고... 새벽이었지만 다시 버스에서 잠을 잔 뒤 눈을 떠 보니, 아침을 먹을 곳에 도착하였다 네팔의 국립공원인데, 티비에서 보는 사파리처럼 동물들이 살고 있는 곳이라고 하는데, 운이 좋으면 실제로 동물도 볼 수 있다고 한다 힌두 문화가 있어서 일까? 소를 제어하는 모습은 찾기 힘들다 우리나라 분식집처럼 튀김과 도너츠를 팔고 있는 음식점 생김새는 다르지만 우리나라 6.. 2011. 8. 31.
네팔의 유일한 고속도로에서 만난 네팔인들 극서 지방인 도티로 향하는 고속도로 네팔은 산악국가이고 세계의 지붕이라 말할 정도로 높은 산이 즐비하며, 3,000 ~ 4,000미터 이하의 산은 Mountain 이 아닌 Hill 이라 부를 정도로 왠만한 산은 산이 아니란 생각을 가지고 있다 그러니...네팔에 갔는데, 현지인이 산에 가자고 하면, 죽기를 각오 해야 할 것이며.. 언덕이라고 하더라도 우리나라의 백두산보다 높으니 흔들리지 않는 마음을 가져야 하겠다 네팔에 도착하고 3박4일동안 조이 하우스에서 사역을 마치고, 네팔인들도 생소해 하는 지역인 극서부 지방인 도티로 떠나는데... 700km가 넘는 구간이고 네팔의 도로 사정상 1박2일은 소요되는 거리 30시간은 가야 도착할 수 있는 거리라고 하니 먹고 자고 가도 이틀은 소요되는 거리로 떠나는데..... 2011. 4. 8.
초코파이 생일 파티에도 행복해 하는 네팔 어린이들 네팔의 조이하우스 네팔에 도착하여 숙소를 정하고 3박 4일 동안 머문 곳은 조이 하우스라는 곳 고아원과 선교 그리고 어린이들의 교육을 책임 지는 곳인데 부모님이 안 계셔서 구걸 하며 살거나 그 이상의 삶을 살기 힘든 아이들이 조이 하우스의 보호 아래 학교도 다니며 사회에 진출 했을 때, 원하는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와주는 곳인데... 이 곳에서 아이들과 어울리며 지내게 된다 현지 선교사님..그리고 네팔의 아이들 조이 하우스는 한국인 선교사님께서 운영하시는 곳 아이들에게 성경을 가르치시고 삶을 책임 지는 분인데... 먼 이국 땅에서 선뜻 하기 힘든 일 그래도 수 많은 아이들을 책임지시는 모습에서 진정한 한국인의 모습이 느껴진다 네팔은 인도에서 전기를 받아 쓰는데 인도에서 일방적으로 전기 공급을 하지 않아도.. 2010. 10.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