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특내2

[공군 이야기 44 ] 시험 기간 2004년 3월 18일 목요일 날씨 : 맑음 어제는 아테네 올림픽 아시아 최종 예선 축구 경기가 이란의 홈에서 열린 날이다 사회에 있었다면, 시간 맞춰놓고 축구 경기를 봤을 것이다 그러나 감금 비슷한 수준의 현실에서 티브이를 보는 것보다 하루빨리 이곳을 나가야겠다는 마음이 더 큰 밤이다 조교들이 밤 10시 50분쯤 환호성을 지른다 한 골 넣은 것인가 생각을 하게 만드는 소리였다 나중에 알고 보니, 이천수가 넣은 골이었고 결과는 1:0 한국의 승리였다 그 한골은 한국 시간으로 오후 10시 30분쯤 넣은 것이고, 경기에 승리하자 조교들이 환호성을 지른 거 같았다 전반에 골키퍼와 1:1 상황에서 이천수는 칩샷을 노렸으나 골대 맞고 나왔다고 했다 그러나 후반에도 같은 찬스가 있었고 그걸 성공시켰으며 이란은 40.. 2021. 11. 18.
[공군 이야기 41 ] 춘곤증과 내무 검사 2004년 3월 15일 월요일 날씨 : 맑음 아침엔 쌀쌀하고, 낮엔 따뜻한 봄날이다 아침 점호 때는 그렇게 춥더니, 낮에는 내복까지 입으면 덥고, 안 입자니 차가운 봄바람과 실내 기온에 언제 감기에 걸릴지 모르는 기간이다 오늘은 내무 검사가 있다고 한다 구레나룻은 없어야 하고, 옷을 규정에 맞게 입고, 신변 정리를 잘하고, 옷에 먼지 하나 없이 깨끗해야 한다 구렛나루를 없애야 한다는 말에 세면 시간에 모두 거울에 보이는 대로 면도기로 밀었다 그랬더니 구렛나루는 대각선으로 잘려 있었다 멋을 내는 곳도 아니고, 멋 낸다고 봐 주는 곳도 아닌 이 곳에서 흠이 될 것은 아니지만, 사회였다면 거울 봐 가면서 좌우 균형을 맞춰서 다듬었을 것이고, 결과적으로 이런 모습이 되어있진 않을 것이란 생각이 든다 내무 검사 .. 2021. 3.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