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부

[공군 이야기 7] 훈련소 2주차 - 점점 군바리가 되어가다     군인 패치가 되어간다 군인의 이미지는 어떤가? 멋진 제복을 차려 입고, 절도 있는 동작과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치는 모습 검게 그을린 피부에 근육질, 그리고 빡빡 머리에 머리띠 하나 두르고 바닷가를 군가를 부르며 단체로 뛰는 모습? 각자 멋있는 군인의 모습을 상상할 것이다 그러나 훈련소에 와서 훈련하다 보니,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 군인을 바라 볼 때, 단체로 바라 보면 안된다 .. 더보기
공부 잘 하는 사람을 기업에서 선택하는 이유 놀고 싶다 지금은 공부가 대중화(?)되어있어서, 오히려 하기 싫어하는 것이었지만 우리가 태어나기 이전에 공부는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니었다 먹고 사는 것이 해결 되었어야 했고, 신분도 그에 맞추어져야 했다 그때도 공부를 하기 싫은 사람이 있었겠지만, 지금처럼 하고 싶은 사람이 마음껏 공부를 할 수 있는 시절은 아니었다 서양에서는 공부가 귀족들이 즐기는 레저였다고도 한다 한 가문의 귀족으로 정신적, 육체적 소양을 쌓아야 했기 때문이.. 더보기
신림 고시생들이 찾는 저렴한 커피 전문점은 어디? 신림 고시촌, 빈어홀릭(Beanaholic) 칼바람이 불고, 이러다가 북극과 한반도가 바뀌는 것 아닐까 라는 생각마저 들게하는 요즘 날씨... 그래도 하루하루 봄이 다가 올 날을 향해 가는 달력을 보며 위안을 삼는다 그래도 집안에 있으면 안되겠다는 생각을 하고 서울 신림동 고시촌으로 동생과 떠나게 되는데... 저렴한 커피점이 있다 하여 일단 출발 한다! 지하철 2호선을 타고 신림역에 하차 후, 3번 출구로 나와 30M가량 직진하면.. 더보기
직장 생활 하면서 하기 힘든 4가지   취직 그 이후... 학생 때는 취직하면 끝이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하지만 현실은 아이러니하게도 취직 후, 더 많은 공부가 필요하다는 것 이 논리는 마치 대학에 가면 여자들이 줄을 서니 대학만 가라는 부모님의 말씀과 별 반 다르지 않은 상황으로 이어진다 대학가면 여자들이 줄을 서긴 선다... 스쿨 버스 탈 때...학생 식당에서.... 아무튼 취직을 하고 나면, 끝이고 인생 가운데 황금빛 물결이 넘.. 더보기
간단하면서도 어려운 인생(人生) 치트키 3가지 치트키 치트키(Cheat Key)란? 제작자만이 알고 있는 비밀키나 속임수인데 스타크래프트(이하 스타)의 경우, 건물을 지을 때 속도를 빠르게 하거나 아무리 데미지를 입어도 체력이 소모되지 않는 것등이 대표적이다 그런데... 인생도 게임처럼 치트키를 쓸 수는 없을까? 스타를 할 때, Show me the money 를 사용하면 돈이 불어 나듯 살면서 그런 치트키 하나쯤 있으면 고달픈 인생이 조금은 바뀌지 않을까...? 스타의 치트키가 가능한 것.. 더보기
여름방학 - 어학원에서 볼 수 있는 풍경 한국말 말고 다른 나라 말 조기교육을 받았기 때문에 능통하게 구사할 수 있는 한국말 세계 공용어가 되면 얼마나 좋으련만 영어가 세계 공용어이다 보니, 안되는 발음 해야 하고, 알아들을 수 없는 말에 귀에서 피가 나도록 리스닝을 하며, 귀가 뚫여야 한다는 사명감에 이어폰을 빼지 않는다! 결국 남는 것은 난청 뿐이겠지만... 아무튼 이 외국어 중 영어는 국제화 시대를 맞이하여, 안쓸래야 안 쓸 수 없다....그렇다고 잘할래야 잘하기 쉬운 것도.. 더보기
알게 모르게 했던 우리들의 기부 생활!! 기부 라이프 기부란? 자선 사업이나 공공사업을 돕기 위하여 돈이나 물건 따위를 대가 없이 내놓음 기부 단체를 통해 하거나 구세군을 통해 기부를 하는 줄 알았는데 우리들은 살면서 알게 모르게 기부를 하고 있었다!! 그것도 아주 생활과 밀접한 곳에서!! 평소 기부와는 먼 라이프를 즐기는 것 같았는데, 조금만 들여다 보면 기부를 하고 있었다는 사실~! 자선사업가도 아니고, 패스트 푸드점 계산대에 있는 저금통 같은 기부함에 기부하.. 더보기
중간고사 특집 - 시험 공부 때 유혹하는 Best 5     참을 수 없는 유혹 ※ 이번에도 저번편에 이어서 중간고사 특집 입니다 ^^ 때는 봄인데, 막상 책상 앞에만 앉아있자니 동방예의지국에 사는 민족성 어디 가지 않고 계절에 대한 예의를 차리고 싶어진다.   하지만 중간고사라는 오랑캐 같은 시험이 버티고 있기 때문에, 이를 무시했다간 하늘 높은 줄 모르는 등록금에 플러스 계절학기라는 옵션을 달아줘야 한다. 무슨 말인지 어렵다고? 쉽게 말하자면, 방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