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애

연애 못하는 훈남! 3가지 이유가 있다!


훈남인데 왜?!

위에는 태어나면서부터 축복 받은 DNA가 있다
자기가 계획하지 않았음에도

훤칠한 키....뚜렷한 이목구비....
트러블 하나 없는 피부...몸짱..

여기에 머리도 좋고, 집안도 좋다면...?
이 정도면 훈남을 넘어서 엄친아 수준인가...?

훈남이라 함은 보면 볼 수록 매력 넘치고
누가 봐도 저 남자는 이성에게 인기가 넘치고 넘친다라는 생각을 한다

그리고 여자친구가 있을 것 같다는 추측을 하게 만들고
그의 여자친구는 그 남자 못지 않은 뛰어난 여인이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물론, 이런 훈남도 존재할 수 있다
아니 어쩌면 대부분의 훈남이 이런 모습일 수 있는데

세상은 의외의 수가 존재하지 않는가?
누가봐도 훈남이고, 연애 경험이 풍부할 것 같은데

의외로 연애 경험이 전무한 훈남이 존재하고 있다

이런 모습을 가지고도 어떻게 연애 한번 못해봤을까?
그 이유를 3가지로 압축 해 보았다

척척 박사..? 아무리 훈남이지만...

는 지식이 많다는 것은 좋은 것이다
그러나 그 지식을 남발하지 않고 숨기고 있다가

적재적소에 사용한다면 훨씬 더 좋은 장점이 되는데...
문제는 그 타이밍을 무시한 채

언제든지 남발하는 경우가 있다는데 있다
그 모습은 아무리 훈남의 비주얼을 소유하고 있어도
참아주기 힘든 모습이다

흔히 말하는 척척박사 스타일

무슨 얘기만 하면 뭐든지 아는 척을 하고,
돈이 많은 척을 하고....없어도 있는 척 하는 모습

훈남이라는 외모에 마음 문이 열렸다가
척척박사의 모습을 아는 순간....

그 마음문은 3중 자물쇠로 잠그고 또 잠그게 된다


멋있는 척 하고...아는 척 하고...
정말 피곤한 스타일이 아닐 수 없다

피곤함을 주는 세계 대회가 있다면,
정말 좋은 장기 중 하나겠지만....

소개팅 자리...대화의 자리에서는
그다지 쓸모 없는 모습이라 할 수 있겠다

번외로 드라마의 까도남이 대세라고 생각하여
그렇게 하면 이성에게 어필 할 수 있을 줄 알고 따라 하지만...

실제 생활과 드라마는 다르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의외로 기술이 부족하다

람은 언제 움직이게 될까?
두려운 감정에 의해서 움직이기도 하지만
필요가 생기면 움직이게 된다

목마른 사람이 우물을 판다는 이야기도 있지 않은가?
풍족할 때 보다 부족할 때, 사람은 적극적으로 움직이게 된다

그래서 인지 몰라도...주위를 살펴 보면,
분명 외모로 경쟁이 되지 않는 친구임에도

주위에 여자들이 끊이지 않는 사람을 만날 수 있다
특별히 주목 받을만한 외모도 아니고...

딱히 내세울만한 무언가 있어 보이지도 않는데,
아니 오히려 이성에게는 매력없는 외모라고 생각되는데

왜 이렇게 주목을 받고, 심지어 여자친구까지 있는 것일까?

그 이유는 그 사람만의 매력을 나타낼 수 있는
기술이 있다는 것이다

유머, 개그, 행동, 공감 능력...
어떤 것이 되었던 간에 외모를 커버할 수 있는

또 다른 무언가가 있고, 그 모습에 매력을 느낀 이성이
그에게 다가 오는 것인데...

타고 났을 수도 있지만, 외모에서 경쟁이 안된다는 생각으로
자신의 매력을 나타낼 수 있는 무언가를 개발 해 냈을 가능성이 있다


그러나....훈남의 경우는 다르다

외모로 주목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들이지 않고도
주변의 여자가 다가 올 수 있고 어지간하면, 여자들과 어울릴 수도 있다

하지만 흔히 말하는 기술이 부족하여서
여자친구까지 발전되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그 밑바탕에는 공들이지 않고도 이성과 어울릴 수 있으니
여자친구로 발전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모르기 때문이다

주변의 이성이 발길이 끊어진다면....
그때서야 어떻게 해야 이성의 마음을 얻는지 배울 필요를 느끼게 된다

필요를 못 느끼기 때문

무리 좋은 제안이 있고...직업이 있고....
자리가 있어도 정작 본인이 필요를 느끼지 못하면
그다지 가치있는 것이 아니게 된다

훈남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주위에 이성이 많아서 일 수도 있고
마음에 드는 이성이 없어서 일 수도 있는데,

즉, 현재 상황에 여자친구의 필요를 못 느끼기 때문인데

감정이 굳어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
어쩌면 지나친 자신감으로 인해...

나 정도면, 훨씬 더 괜찮은 상대를 만날 수 있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으며,
언제든지 연애 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갖게 된다

어찌보면 훈남의 특권(?)이라고도 생각할 수 있는데...

지금보다 더 나은 상대를 만나기 위해 연애를 안하는 것일 수도 있고
언제든지 연애를 할 수 있으니 필요를 못 느낄 수도 있다


그러나 알아두어야 할 것은....
연애는 혼자 하고 싶다고 되는 것이 아니고

사람의 마음을 얻는 것이니...
나중에...나중에..라는 생각은 어쩌면 큰 도움이 안 될 수도 있다...

아무튼 풍요로움 때문인지...현재의 일에 도움이 안되서인지
어떤 이유인지는 모르지만

이유는 달라도 마음은 하나...
현재 연애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인데

이런 기간이 길어지면 길어 질 수록
연애에는 큰 도움이 되지 않는 듯 하다

오랫동안 연애를 하지 않으면, 연애를 어떻게 하는지도
잊어 버리게 되고....연애 세포도 죽는다 하지 않았던가?

풍요속의 빈곤

남은 언제든지 연애 할 수 있을 것 같다
그 정도 잘생기고...조건이 좋다면 100% 연애가 가능할 것 같다

그러나 가까이 있는 연예인만 보더라도
왠만한 사람들이 멋지다고 하는 연예인이어도

대뷔전 혹은 대뷔 후 차였다는 이야기를 듣지 않았던가?

그러니...연애는 외모만으로 되는 것이 아니란 것을
쉽게 깨달을 수 있었다..!

외모 순으로 연애하고 결혼하는 것 아니니...
지나치게 외모와 기타 조건에 눌릴 필요가 없겠다!

파워블로거
<G-Kyu가 만든 파워 블로거가 되는 길을 공유하는 카페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