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daily life )/생각(Thinking)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대비하는 코디법

by G-Kyu 2010. 10. 26.
728x90
반응형

날씨가 추워지다

겨울 추위가 아직도 선하다
4월에도 눈이 오는 눈(雪)미친 존재감 때문이었을까?
올 겨울은 유난히도 길었다

게다가 이번 여름과 초가을엔 
비(雨)의 끊임없는 선발 출장으로 땅이 마를 날이 없었다

그런데...
어느새 단풍이 들고, 낙옆이 떨어지며

급기야 오늘 10월 25일엔 강풍에 추위까지...
어제까지만 해도 따뜻한 날씨에 방심하고 길을 나섰다간

2,000rpm의 속도로 몸을 떨어대야 하니..
'떨녀'와 '떨남'으로 만들어 주기 충분하다


이런 추위가 찾아오는데도 대비 하지 않으면
길에서 인연이 될지 모르는 사람을 만났는데

턱은 연신 떨어대고, 여기에 몸마저 사시나무도
명함 못 내밀정도로 떠는 모습을 보이며

보호 본능은 커녕
상대로 하여금 가까운 경찰서나 보호센터에 신고 당하게 된다

그러니 기본이지만,
그래도 추위를 대비하는 자세를 갖추어 보자

이러다 죽으면 무슨 소용이야...! 살고 보자

쟁이가 되기 위해선 겪어야 할 난관이 많다

스키니 진이라는 명칭이 전파되기 전에
그런 바지를 입은 친구는 쫄바지 입었다는 말을 피하기 힘들었고

밀리터리 룩이 알려지기 전에
미리 시도한 친구는
군대 말뚝 박았냐? 라는 말을 피하기 어려웠다

위의 이야기를 제외하고도 수 많은
말을 듣는 것이 패셔니스트의 숙명

여름엔 덥고, 겨울엔 춥게 입는 것이
멋쟁이의 수칙이라는 말도 있는데...


그런데...
이런 말을 곧이 곧대로 실행하다간 얼어죽기 십상이다

일단 이승에 남아있어야 패션을 완성하던
몸을 관리하던 할테니...

간단한 몇가지 수칙만 지켜 보자

머리와 손을 보호 하자

리로 빠져 나가는 열은
전체 체온의 10%라고 하는데...

모자를 쓴 사람과 안 쓴사람의 차이는 10%가 나니
차이가 나긴 나는 셈이다

후드티의 모자를 쓰던
털모자를 쓰는 방법으로 머리로 나가는 체온을 잡아 두자

손이 시렵다면 장갑이 진리인데...
요즘같이 정전식 터치폰이 보급된 이 시점에

장갑을 낀 손으로 화면 만지면
움직이지 않는다..!

그러니 남자친구나 여자친구를 만들어
서로의 체온으로 손을 따뜻하게 해 보자...

없다면...?
그래서 솔로가 서러운 거다

목을 놓치지 말자

을 추위로부터 보호한다면
상체로 들어가는 추위를 막을 수 있고

겉으로는 성대와 편도까지 보호해 줌으로써
목감기에 걸린 환자에게 유용하다

그러니 누가 만들었는지 모르지만
목도리 혹은 스카프를 과감하게 목에 둘러 보자


목만 보호해도 왠만한 추위 앞에서
후덜덜한 모습을 보이지 않는다

새로 산 목걸이를 자랑할 생각이 아니라면
일단 목도리로 추위를 면해 보자

두꺼운 옷 하나 보단 얇은 옷 여러 겹

방을 좋아해서 두꺼운 옷 하나를 입는 것
이해 못하는 것은 아니지만...

모 아니면 도이기 때문에
실내에 들어왔을 때, 옷차림이 애매해 진다

그러니 수학능력 시험을 보는 수험생의 자세로 돌아가
여러 겹의 옷을 입는 것이 더 효율적이다

매년 수능때가 되면 방송에서 이야기 했기 때문에
왜 그런지 이유를 알테지만...

그래도 다시 한번 써 보자면,
여러 겹의 옷을 입으면 공기층이 생기고
단열 효과를 내 주기 때문인데

집에 있는 이중창을 생각하면 이해가 쉽겠다

이젠 겨울이 보인다

풍이 드는가 싶더니..겨울이 보인다
슬슬 겨울에 넣어둔 겉 옷과 니트가 더 이상 하찮아 보이지 않는다

남방 하나에 카디건 혹은 니트 하나로 버티기엔
유난히 추워진 날씨...

목도리와 여러 겹으로 입는 일명 레이어드 룩을 완성하며
더 이상 후덜덜 대며 버스를 기다리는 일이 없도록 하자!

목숨이 있어야 패션이 있으니 말이다...




이 글이 마음에 드셨다면, 손가락 버튼을 눌러 주세요!
반응형

댓글36

  • 언알파 2010.10.26 08:27

    갑자기 확 추워져서 정말 고민이 많아요
    아직 겨울옷은 장만전인데.. 얇은옷 여러겹. 참조하겠습니다!!
    답글

    • G-Kyu 2010.10.26 22:10 신고

      가을이 아니라 겨울이라는 생각이 드는 오늘이었습니다!
      이럴 때 일수록 옷에 대한 주의가 각별 하지요 ^^

  • Mikuru 2010.10.26 09:02

    그래서 솔로가 서러운거다에서 확 ㅋㅋㅋㅋ

    전 그냥 츄리닝잠바 -_-;; ㅋㅋㅋㅋ
    답글

  • 별찌아리 2010.10.26 09:10

    요즘 가을이 없어져서 ... 가을옷안사고 기다렸는데... 슬슬 겨울옷 장만해야겠네요... 감기조심하세요 ~
    답글

  • 닉쑤 2010.10.26 10:21

    저는 패셔니스타 안할랍니다. ㅋㅋ
    답글

  • 복돌이^^ 2010.10.26 10:32

    저도....오늘은 목도리 하나 걸치고 나왔습니다...^^
    답글

  • 최정 2010.10.26 10:33

    머플러 하나만 가지고 있어도 정말 따뜻하죠~
    아 오늘날씨 때문에 머풀러 사러가야될듯~
    답글

    • G-Kyu 2010.10.26 22:17 신고

      머플러...체온을 유지할 수 있는 최고의 아이템 중 하나이지요
      ^^ 멋진 머플러 구매하시길 바랍니다!!

  • 뜨인돌 2010.10.26 10:36

    전 추워서 그냥 겨울 옷 입고 나왔어요...ㅋㅋㅋ
    너무 추워진 것 같습니다...ㅠㅠ
    답글

  • ☆북극곰☆ 2010.10.26 11:21 신고

    슬슬 추워지기 시작하더군요. 주말날씨와는 너무 다르게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적응못할법도 하지만..
    워낙에 저는 겨울을 좋아하는지라...
    왠만한 추위에는 그냥 가을점퍼 하나 걸치고 다닌답니다. ㅋㅋㅋ
    그 흔한 두꺼운 코트와 오리털 점퍼는 집에 없는 것 같은데... ㅋㅋㅋㅋㅋ
    목도리 하나면 상체와 하체는 조금 시원한것이 좋더라고요~ ㅋ
    역시... 북극체질인가... ㅋ
    답글

    • G-Kyu 2010.10.26 22:22 신고

      오옷...추위에 강하시다니 대단하십니다!
      전 추위에 약한지라...미리미리 대비해야
      되는데 말이지요~!

  • 밍키언니 2010.10.26 11:34

    무엇보다 외부활동을 줄이는 것이.... ㅎㅎㅎ
    정말 겨울이 시작된 듯.. 춥네요. 감기조심, 즐점~ 하세요!
    답글

    • G-Kyu 2010.10.26 22:22 신고

      ^^; 밖을 나가지 않는 것이 제일 따뜻한 방법이긴 하지요~!
      본격적인 겨울 같습니다!! 감기 조심 하세요 ^^

  • 더공 2010.10.26 12:49

    저는 무조건 쫄 하나 입고..
    그 위에 바지 입고, 윗도리엔 하얀 면티 입고, 긴팔 입고, 잠바 입고..

    가장 중요한거..

    무조건 목도리. ^^

    나이드니까 무릎만 시린게 아니고 목도 시리더군요. ㅎㅎ
    답글

  • 즐거운하루 2010.10.26 15:16

    추울때 목도리만 있어도 든든할때가 있죠?@?!@!

    감기 조심하세요~~~~~~~~~~~`
    답글

  • 내영아 2010.10.26 16:07

    정말 날씨가 갑자기! 급 추워져서 깜짝 놀랫어요 ㅋㅋ 어제 아침에 갑자기 추워져서 ㅜㅜ 준비도 제대로 안하고 나갔다가
    감기걸렸어요 ㅜㅜ
    답글

  • 더머 2010.10.26 17:08

    어후 교복에 친구꺼 패딩에 바람막이를 입어도 떄마침 오늘 소방훈련 ㅜㅜ 끄악 추워 죽는줄 알았어요
    답글

  • 신기한별 2010.10.26 18:00 신고

    갑자기 날씨가 추워지더라구요..
    감기 조심하세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0.26 18:01

    오늘은 정말, 목도리와 장갑이 생각나던데요...
    이제 월동 준비 시작 해야하는건가요?
    가을도 없이 겨울이네요...ㅡ,ㅡ
    답글

  • Desert Rose 2010.10.26 23:14

    규님의 글을 보니 문득 겨울이 굉장히 그리워집니다..

    이렇게 추워진 서울과 불과 비행기로 5시간 조금 넘게 위치한 태국은 아직도 넘운 여름이니..
    참 신기해요^^

    넌ㅁ 더워서 죽는 줄 알았거든요..여행가서 말이지요!
    답글

    • G-Kyu 2010.10.27 00:03 신고

      헉...태국은 덥군요!!
      +_+ 전 벌써부터...따뜻한 날이 그리워집니다 ㅠㅠ

      어제부터...한국은 추워지고 있기 때문이지요!!
      여행 잘 다녀오셔서 다행 입니다 ^^

  • mark 2010.10.26 23:43

    환절기에는 옷에 신경을 많이 써야겠더군요. 작년 늦가을에 야경 찍는 다고 혼자 그냥 아무렇게나 입고 나갔는데 장갑을 갖고가지 않아 손가락이 잘라지는 줄 알았습니다. 하도 손이 시려서..
    답글

    • G-Kyu 2010.10.27 00:03 신고

      헉..추우면 귀가 떨어져 나가는 느낌과..손이 잘리는 느낌이
      들지요!! 올 겨울은 저도 철저히 대비 해야겠습니다!!

  • 雨女 2010.10.27 11:18

    주말까지 가을 같더니 월요이부터 겨울 기분이에요...
    목도리랑 모자만 잘 챙겨도 정말 따뜻한데요...
    주말부터.. 다시 가을이 왔으면 좋겠어요. 점점 짧아지는 봄, 가을이 아쉬울 뿐이에요..
    답글

    • G-Kyu 2010.10.27 11:47 신고

      하루아침에 겨울이 된 느낌 입니다..!
      이제 겨울/여름만 있는 계절이 아닌가 걱정 됩니다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