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의 적은 수분 손실


리 몸은 대부분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수분 손실이 되면

원래의 모습을 잃게 된다


무엇인가 있어야 할 자리가 비어 있다면, 그곳은 빈 공간이 되고

그만큼 다른 물질이 채우던지 , 비워두게 된다


원래 있던 부분이 사라지면서, 긍정적인 결과가 나오면 좋겠지만,

피부에 있어서, 태어나면서부터 가지고 있는 요소가 빠져나간다는 것은

노화를 의미 한다


피부 노화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수 많은 과학자들이 

예전에도 연구하고, 지금도 연구하고 , 앞으로도 연구할 것이다


그래도 피부 노화의 비밀을 밝혀낸 박사가 있었으니,

스텐리 코헨 박사(Stanley Cohen)이다


EGF 라고 하는 성분이 피부에서 빠져 나가면서, 노화가 시작된다는 것을

밝혀 냄으로써, 노벨 생리학 상을 수상한 박사인데


용어는 어렵지만, 원리는 간단하다


우리 몸에 EGF (상피 세포 재생인자)가 있는데, 나이가 들면서,

이 성분이 빠져 나가게 된다


그렇게 되면, 쫀쫀해야 할 피부층에 구멍이 생기고

마치 이가 빠진 것 같은 모습이 되는데


그 결과 노화가 일어난다는 것이다


그림으로 보면 간단한 이야기지만, 이전에는 누구도 이 사실을 몰랐고,

밝혀 내지 못하였으므로, 노벨 생리학 상을 수상하게 되었는데


EGF가 빠져 나가거나, 피부의 다른 성분이 빠져 나가거나

원래 있던 것이 빠져 나간다는 것은 유쾌한 일은 아니다


우리 몸에 여러 성분이 있지만, 가장 빠르고 효과를 보면서 채울 수 있는 것은

수분이다


수분이 몸에서 빠져 나가면, 물을 마셔서 보충하면 되기 때문에

비용, 효과면에서 최고라 할 수 있다


건조한 사막 같은 피부 보다는 촉촉한 피부가 훨씬 나은 이유도

피부에 있어야 할 수분이 있기 때문인데,


겨울철에는 히터를 틀고, 난방을 하기 때문에 피부의 수분을 쉽게 빼앗길 수 있다

그렇다고 오들오들 떨 수도 없으니, 피부의 수분을 머금게 만들어 줄 수분 크림을 알아 보자


앙띠브 수퍼 하이드레이팅 모이스춰라이징 크림


세상에는 수 많은 수분크림이 존재한다

저마다 고유의 성분을 내세우고, 이 제품을 사용하면 그 성분이 주는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한다


전혀 근거 없는 사실은 아니지만, 내게 맞는 수분크림을 찾아야 

그런 성분이 주는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것이다


최근 화장품 업계에서는 V-Commerce 가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간단히 말해서, Video + Commerce 의 합성어로


제품 시연 영상을 보고, 구매를 하는 플랫폼을 이야기 한다


예전에는 상품 페이지를 보고 구매를 하였지만, 

최근에는 직접 시연하는 영상과 함께 제품 판매를 하는 플랫폼이 인기이고,


실제로 영상을 본 제품과 그렇지 않은 제품의 소비자 구매는

확연한 차이가 나므로, 영상과 제품을 동시에 게시하려고 한다


실제로 뷰티 유투버라던지, 중국의 왕홍 같은 유저들의

리뷰가 소비자에게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화장품을 구매하고, 어떻게 사용하고, 무슨 효과가 있는지에 대해서

궁금해 하는 소비자들의 마음을 시원하게 만들어 준다


영상은 누구나 만들 수 있으나, 그 영상을 설득력 있는 고품질의 영상이 되기 위해서는

누가 영상에 출연하느냐도 대단히 중요하다


간단히 말해서, 화장품 전문가가 이야기 하는 것과 비전문가가 이야기 하는 것은

같은 멘트라고 해도, 설득력에서 큰 차이를 보이기 때문이다


앙띠브 수퍼 하이드레이팅 모이스춰라이징 크림 (앙띠브 고보습 크림)

국내를 넘어 미국 시장에 안착한 한국에 몇 안되는 화장품이다


국내에서 많은 화장품 회사들이 미국 진출을 꿈꾸고, 미국 시장의 문을 두드리지만

미 주류 시장에서 판매되는 화장품은 그리 많지 않다


대부분 한인 타운, 혹은 차이나 타운 등 미국 주류 소비자가 아닌

교민들을 상대로 하거나 이민자를 상대로 판매를 하는 채널에서 시작을 하고,


주류 시장으로 들어가기 위해 힘쓰지만, 대부분 주류 시장에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그러나 앙띠브 수퍼 하이드레이팅 모이스춰라이징 크림은


미국 주류 판매 채널인 Joyus.com(죠이어스 / 조이어스)에 판매가 되면서,

판매시작 2주만에 완판을 기록한 수분크림이자 올인원 크림이다

 

 

미국 뷰티 전문가인 Susan Yara와 Mary Schook 그리고,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Naomi Priestley의 제품 시연 영상이 미국인들의 마음을 사로 잡은 것이다


화장품은 겉모습이 아니라 효과


국에서 한국 화장품이 인기 있는 이유는

예쁜 케이스와 저렴한 가격에 반하는 고품질이다


즉, 가격대비 좋으면서 디자인까지 예쁘다는 것이 한국 화장품

K-Beauty의 강점 이다


절대라고 할 수 없지만, 대부분 인기있는 한국 화장품들의 가격은 20~30 (USD) 이하의 

화장품이 대다수라 할 수 있다


그에 반해 앙띠브 브랜드는 어찌 보면, 특별한 디자인이 없고

심지어 45(USD)에 판매되므로, K-Beauty는 저가형이라는 인식에 있어서

무엇하나 맞는 것이 없는 제품이다


그러나 그럼에도 미국인들의 구매가 이어진 것은, 간단한 올인원 크림이고

튜브형으로 쉽게 짜서 사용할 수 있는 위생적인 디자인이 큰 역할을 하였다


항아리 형의 예쁜 용기도 좋지만, 스페츌러 없이 간편하게 튜브를 짜고,

내용물을 손에 덜어서, 얼굴에 바르는 과정은 간단하다

 

 


바쁜 현대인들이 아침 메이크업을 하기 위해 다양한 단계를 거칠 필요 없이

그저 세안 후, 앙띠브 크림을 바르기만 하면 위생적이고, 간편하게 기초 화장을 끝낼 수 있다


그것이 가능한 가장 큰 이유는 화장품의 품질에 있다


크림 타입으로 부드럽게 바를 수 있고, 히알루론산 100mg이 함유되었으며

상피 피부 재생인자인 EGF가 함께 들어 있어서,


보습력이 뛰어나고, 주름개선기능성 화장품이므로 

전 세계 여성들의 꿈인 주름에 관한 고민을 조금이나마 덜어 줄 수 있는 제품이다


언뜻 보면, 기존 수분크림들과는 다른 외형이므로 낯설게 느껴지지만

포뮬러와 위생에 기반을 두고 제작된 모델이므로, 


한번 사용이 어렵지만

한번만 구매하는 소비자가 없는 모델이기도 하다


가벼운 기초, 효과는 그 이상


초 화장이 엉망이면, 메이크업을 아무리 잘 한다 하더라도

흔히 말해 화장이 잘 먹지 않는다


때문에 촉촉하지만, 기름지지 않도록 기초 화장에 심혈을 기울이는데

앙띠브 수퍼 하이드레이팅 모이스춰라이징 크림은


이렇게 간단히 기초를 해도 되나 싶을 정도로 

가볍게 기초 화장을 마무리 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여름철에는 더위에 수분이 날아가고, 겨울에는 히터와 건조한 날씨 때문에

피부의 수분이 날아가게 되는데,


앙띠브 크림을 바르는 순간 더 이상 수분 손실의 고민을 하지 않아도 된다

크림 타입이므로 손에서 흐르지 않아, 유실되는 양이 거의 없고


부드럽게 바르고, 흡수가 빨라서 바른 듯 안 바른듯한 느낌이 든다

아무리 전문가가 제품에 대한 리뷰를 한다고 하더라도,


실제로 제품이 좋지 않으면, 구매 하지 않는 것이 요즘 소비자들인데

합리적으로 알려진 미국 주류 소비자들의 마음이 움직이게 된 이유도


설명하는 만큼, 제품이 확실했기 때문이다


두려운 히터 바람 안녕


제 수분 손실이 두려워서 히터 바람에도 민감해 하고,

항상 여러 단계의 기초 메이크업을 하느라 시간을 소비 했다면,


미국 주류 사회에서도 인정한

앙띠브 수퍼 하이드레이팅 모이스춰라이징 크림을 통해,


따뜻한 겨울을 맞이 해 보자

 


 

 

구매 하기 - [ 클릭 ] 


신고

0

0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