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daily life )/정보(Information)

아이패드2 + 스마트 커버(가죽, 블랙)


아이패드2 커버, 스마트 커버

이패드를 구매하면, 땡일 줄 알았는데....
값비싼 몸값을 자랑하는지라...조금이라도 상처 없이 사용하기 위해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케이스를 구매하기로 생각 하는데...
워낙에 다양한 곳에서 나오는 케이스

어디서 어떤 케이스를 사야할지 고민을 하던 중
아이패드2가 나오면서 스마트 커버가 나왔다는 소식을 듣고

스마트 커버로 결정하는데....
두가지 재질이 있는데, 어떤 것을 구매할까 고민을 또 하게 되고...

값비싸지만 내구성이 좋을 것 같고...
블랙 아이패드와 깔맞춤을 할 수 있는 블랙 스마트 커버(가죽)으로 구매를 하는데

몸값이 무려 9만원
아이패드는 기계값의 1/4이 주변기기 + 어플리케이션 비용으로 나간다는 생각이 들어

77만원 + 19만원 = 96만원

이래야...스마트 커버 + 액정 보호 필름 + 필수라고 자부하는 어플 구매가 이뤄지는 듯 하다
결코 저렴한 것이 아닌 아이패드2

이왕 사는거 좋은 것 사자는 심리를 반영하게 만들고...
77만원짜리 기계 구매하고, 어플리케이션 값 아끼자고

허접하게 사용하면 안될까 싶어 어플리케이션까지 구매하게 하다니...
잡스옹의 능력이 어디까지인지 궁금해 질 정도

어쨌거나....스마트 커버를 보자...

자석이 놀라게 하다

마트 커버라고 들었는데, 어떻게 커버의 역할을 할 것인가?


생각보다 간단한 자석으로 그 문제를 해결한 스마트 커버
틀에 끼워 넣는 것이 아닌 아이패드2에 곧바로 찰싹 달라붙는 자석으로 되어있었다

 


스마트 커버의 안쪽을 보니 겉은 가죽이지만 안쪽은 부드럽게 되어있어
액정이 상하지 않도록 배려 한 모습이 한 눈에 들어온다

그리고 은색 빛을 자랑하는 자석부위가 아이패드2와 떨어지지 않기 위해
달라붙는 역할을 하게 된다

달라 붙는 스마트 커버

석이라고 하는데, 과연 밀착감은 어떨까?
한창 뜨거운 사이인 연인이 일주일간 떨어져있었는데

다시 재회하는 순간, 서로를 껴안는 수준으로 달라붙는
스마트 커버와 아이패드2


유격없이 컴팩트하게 달라붙는 모습이 커버의 역할을 잘 하게 된다


펼쳐보니, 유격없이 맞아떨어지는 사이즈는 유저의 마음을 흡족하게 만들어 준다
아직 기본 액정 스티커를 떼지 않은 상태이기 떄문에 지저분해 보일 수 있지만

필름을 벗겨내는 순간, 매끄러운 아이패드2의 액정을 만나게 된다

형보다 큰 동생 아이패드2

존에 사용하는 아이폰4와 아이패드2를 비교 해 보니
같은 색이지만 서로 다른 느낌을 보여 준다


공통점이라면, 기계 자체도 그렇고 커버도 그렇고 모두 애플출신의 제품이라는 것
이 두가지 기기를 사용하면서, 앞으로 어떤 변화가 찾아올지 기대되게 만들어 주는 제품

G-Kyu가 운영하는 교육용 악기 전문 쇼핑몰 - 모돈지
놀러 오세요~!

[ 놀러 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