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못하는 훈남! 3가지 이유가 있다!

Posted at 2011.01.19 06:00// Posted in 연애

훈남인데 왜?!

위에는 태어나면서부터 축복 받은 DNA가 있다
자기가 계획하지 않았음에도

훤칠한 키....뚜렷한 이목구비....
트러블 하나 없는 피부...몸짱..

여기에 머리도 좋고, 집안도 좋다면...?
이 정도면 훈남을 넘어서 엄친아 수준인가...?

훈남이라 함은 보면 볼 수록 매력 넘치고
누가 봐도 저 남자는 이성에게 인기가 넘치고 넘친다라는 생각을 한다

그리고 여자친구가 있을 것 같다는 추측을 하게 만들고
그의 여자친구는 그 남자 못지 않은 뛰어난 여인이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물론, 이런 훈남도 존재할 수 있다
아니 어쩌면 대부분의 훈남이 이런 모습일 수 있는데

세상은 의외의 수가 존재하지 않는가?
누가봐도 훈남이고, 연애 경험이 풍부할 것 같은데

의외로 연애 경험이 전무한 훈남이 존재하고 있다

이런 모습을 가지고도 어떻게 연애 한번 못해봤을까?
그 이유를 3가지로 압축 해 보았다

척척 박사..? 아무리 훈남이지만...

는 지식이 많다는 것은 좋은 것이다
그러나 그 지식을 남발하지 않고 숨기고 있다가

적재적소에 사용한다면 훨씬 더 좋은 장점이 되는데...
문제는 그 타이밍을 무시한 채

언제든지 남발하는 경우가 있다는데 있다
그 모습은 아무리 훈남의 비주얼을 소유하고 있어도
참아주기 힘든 모습이다

흔히 말하는 척척박사 스타일

무슨 얘기만 하면 뭐든지 아는 척을 하고,
돈이 많은 척을 하고....없어도 있는 척 하는 모습

훈남이라는 외모에 마음 문이 열렸다가
척척박사의 모습을 아는 순간....

그 마음문은 3중 자물쇠로 잠그고 또 잠그게 된다


멋있는 척 하고...아는 척 하고...
정말 피곤한 스타일이 아닐 수 없다

피곤함을 주는 세계 대회가 있다면,
정말 좋은 장기 중 하나겠지만....

소개팅 자리...대화의 자리에서는
그다지 쓸모 없는 모습이라 할 수 있겠다

번외로 드라마의 까도남이 대세라고 생각하여
그렇게 하면 이성에게 어필 할 수 있을 줄 알고 따라 하지만...

실제 생활과 드라마는 다르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의외로 기술이 부족하다

람은 언제 움직이게 될까?
두려운 감정에 의해서 움직이기도 하지만
필요가 생기면 움직이게 된다

목마른 사람이 우물을 판다는 이야기도 있지 않은가?
풍족할 때 보다 부족할 때, 사람은 적극적으로 움직이게 된다

그래서 인지 몰라도...주위를 살펴 보면,
분명 외모로 경쟁이 되지 않는 친구임에도

주위에 여자들이 끊이지 않는 사람을 만날 수 있다
특별히 주목 받을만한 외모도 아니고...

딱히 내세울만한 무언가 있어 보이지도 않는데,
아니 오히려 이성에게는 매력없는 외모라고 생각되는데

왜 이렇게 주목을 받고, 심지어 여자친구까지 있는 것일까?

그 이유는 그 사람만의 매력을 나타낼 수 있는
기술이 있다는 것이다

유머, 개그, 행동, 공감 능력...
어떤 것이 되었던 간에 외모를 커버할 수 있는

또 다른 무언가가 있고, 그 모습에 매력을 느낀 이성이
그에게 다가 오는 것인데...

타고 났을 수도 있지만, 외모에서 경쟁이 안된다는 생각으로
자신의 매력을 나타낼 수 있는 무언가를 개발 해 냈을 가능성이 있다


그러나....훈남의 경우는 다르다

외모로 주목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공들이지 않고도
주변의 여자가 다가 올 수 있고 어지간하면, 여자들과 어울릴 수도 있다

하지만 흔히 말하는 기술이 부족하여서
여자친구까지 발전되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그 밑바탕에는 공들이지 않고도 이성과 어울릴 수 있으니
여자친구로 발전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모르기 때문이다

주변의 이성이 발길이 끊어진다면....
그때서야 어떻게 해야 이성의 마음을 얻는지 배울 필요를 느끼게 된다

필요를 못 느끼기 때문

무리 좋은 제안이 있고...직업이 있고....
자리가 있어도 정작 본인이 필요를 느끼지 못하면
그다지 가치있는 것이 아니게 된다

훈남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주위에 이성이 많아서 일 수도 있고
마음에 드는 이성이 없어서 일 수도 있는데,

즉, 현재 상황에 여자친구의 필요를 못 느끼기 때문인데

감정이 굳어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
어쩌면 지나친 자신감으로 인해...

나 정도면, 훨씬 더 괜찮은 상대를 만날 수 있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으며,
언제든지 연애 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갖게 된다

어찌보면 훈남의 특권(?)이라고도 생각할 수 있는데...

지금보다 더 나은 상대를 만나기 위해 연애를 안하는 것일 수도 있고
언제든지 연애를 할 수 있으니 필요를 못 느낄 수도 있다


그러나 알아두어야 할 것은....
연애는 혼자 하고 싶다고 되는 것이 아니고

사람의 마음을 얻는 것이니...
나중에...나중에..라는 생각은 어쩌면 큰 도움이 안 될 수도 있다...

아무튼 풍요로움 때문인지...현재의 일에 도움이 안되서인지
어떤 이유인지는 모르지만

이유는 달라도 마음은 하나...
현재 연애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인데

이런 기간이 길어지면 길어 질 수록
연애에는 큰 도움이 되지 않는 듯 하다

오랫동안 연애를 하지 않으면, 연애를 어떻게 하는지도
잊어 버리게 되고....연애 세포도 죽는다 하지 않았던가?

풍요속의 빈곤

남은 언제든지 연애 할 수 있을 것 같다
그 정도 잘생기고...조건이 좋다면 100% 연애가 가능할 것 같다

그러나 가까이 있는 연예인만 보더라도
왠만한 사람들이 멋지다고 하는 연예인이어도

대뷔전 혹은 대뷔 후 차였다는 이야기를 듣지 않았던가?

그러니...연애는 외모만으로 되는 것이 아니란 것을
쉽게 깨달을 수 있었다..!

외모 순으로 연애하고 결혼하는 것 아니니...
지나치게 외모와 기타 조건에 눌릴 필요가 없겠다!

파워블로거
<G-Kyu가 만든 파워 블로거가 되는 길을 공유하는 카페 입니다>
신고

0

0

  1. 2011.01.19 06:15 신고 [Edit/Del] [Reply]
    바로 제 이야기였군요.....끙......ㅋ
  2. 최정
    2011.01.19 06:25 신고 [Edit/Del] [Reply]
    저도 저도 ㅎㅎ~ 무엇보다 필요를 느끼지 못해서가 가장 큰것 같아요~
  3. 2011.01.19 07:23 신고 [Edit/Del] [Reply]
    일단 저 사람들은 눈이 엄청 높아요 ㅋㅋㅋㅋ
  4. 2011.01.19 07:39 신고 [Edit/Del] [Reply]
    끙....저에게도 해당이 되는군요...
    훈남도 아닌것이 말이죠...ㅋ
    잘보고갑니다^^
  5. 2011.01.19 07:46 신고 [Edit/Del] [Reply]
    아무리 좋은 조건이라도 본인이 마음이 없으면~
    연애를 할수가 없는거죠 ㅋ 재미있게 잘 보고 갑니다. !!
  6. 2011.01.19 08:59 신고 [Edit/Del] [Reply]
    음... 잘 새겨 들어야 할 것 같습니다.. ㅋㅋㅋ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7. 2011.01.19 09:16 신고 [Edit/Del] [Reply]
    혹은..
    마치 그 타이밍에 솔로이거나 크히힣~
    제남자 이야기입니다.
    제가 확 낚아챘죠.

    어머 돌맞을라 도망가야징..휙~
  8. 2011.01.19 10:22 신고 [Edit/Del] [Reply]
    외모잘나고 멋진 훈남만 연애하고 결혼하는게 아니라는 걸 이 세상의 많은 부부, 커플들이 증명하고 있는거죠~~? ㅎㅎ
  9. 2011.01.19 10:45 신고 [Edit/Del] [Reply]
    풍요속 빈곤...ㅋㅋ 그것도 맞는 말이네요.
    실상 보면 그저그렇게 생긴 친구들이 더 연애는 잘하더라구요...ㅋㅋ
    뭐니뭐니해도 적절한 타이밍과 기회를 포착할 줄 하는 센스...
    • 2011.01.19 11:14 신고 [Edit/Del]
      외모가 뛰어난 것이 경쟁력(?)이 되기는 하지만
      모든 것을 커버 해 주는 것은 아니란 생각을 합니다~! ㅎㅎ
      타이밍...정말 중요 합니다 ^^
  10. 2011.01.19 11:36 신고 [Edit/Del] [Reply]
    ㅎㅎㅎ 먼저 훈남이 되어야 겠네요..ㅋㅋ ^^
    너무 재미있게 보고 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11. 2011.01.19 12:29 신고 [Edit/Del] [Reply]
    ㅎㅎ 최소한 제 얘기는 아니군요^^;;
  12. 2011.01.19 13:35 신고 [Edit/Del] [Reply]
    ㅎㅎㅎ 공감합니다^^ 훈남이 아니라서 기술을 끌어올려야겟네요 ㅋㅋㅋ

    행복한 하루되세요
  13. 2011.01.19 14:20 신고 [Edit/Del] [Reply]
    전 훈남이 아니다보니..ㅜ.ㅜ
    능력을 키워야 할까봐요..ㅋㅋ
  14. 2011.01.19 15:24 신고 [Edit/Del] [Reply]
    하긴 가끔씩 참으로 이상한 사람들이 있긴 있어요.
    진짜 멋진데, 왜 저렇게 애인이 없을까? 하는...
    혹시 모르죠. 누구도 모르는 애인이 있을지^^
    • 2011.01.19 17:29 신고 [Edit/Del]
      여자친구가 있을 것 같은데...없고...
      없을 것 같은데 있는 경우를 보면
      외모만 가지고 되는 것이 아니라는 생각이 듭니다 ^^;
  15. 2011.01.19 17:44 신고 [Edit/Del] [Reply]
    훈남도아니고 자동차관련 얘기만나오면 수다발동하는 척척박사형이니 고쳐야겠네요.
    그나마 군생활척척박사는아니어서 다행입니다 ㅎㅎ
  16. 2011.01.19 18:16 신고 [Edit/Del] [Reply]
    휴..................ㅠ.ㅠ
  17. 2011.01.20 05:00 신고 [Edit/Del] [Reply]
    요즘은 연예도 많이 복잡하네요 ㅜ_ㅜ...
    수준들이 다 높아지셔서~ 이제는 연예도 공부해야하는 시대가 ~
    슬픈 현실입니다 ~ 크흑~ ㅋ
  18. 2011.01.20 20:27 신고 [Edit/Del] [Reply]
    공감이네요 ㅎㅎ 훈남 훈녀라고 다되는것만은 아니라는점.
    ㅎㅎ 필요를 못 느끼기 때문 요부분은
    저의 남자친구 예전상황이네요 ㅋㅋ!
  19. 2011.01.21 23:17 신고 [Edit/Del] [Reply]
    척척박사 스타일.. 정말 최악...이예요..
    연애를 못한다해도 동정심마저 들지않네요 ㅎㅎㅎ
  20. 2011.01.24 15:09 신고 [Edit/Del] [Reply]
    업무시간에 글 읽다보니.. 못읽은 포스팅이 여러개라 업무중지중입니다..ㅋㅋ
    훈남들은 얼굴을 믿다보니.. 눈이 머리 꼭대기~
    거기에 척척박사스타일로 잘난척까지 하면 아아.. 생각만해도 머리아프네요..ㅋㅋ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