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획이 있어야 한다

생을 이야기 할 때, 흔히 하는 이야기는
항해 하는 것과 같다라고 한다

목적없는 항해는 표류하기 마련이고,
항해가 힘들어지게 된다

그러니 어떤 목적을 가지고, 그곳으르 향해
노를 젓던가 돛을 달던가 모터를 달게 된다

필요가 발명을 낳게 되고, 그 발명을 통해
목적을 향해 꾸준히 달려가게 되니 말이다

그래서 목적을 갖고 그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계획을 세우고 실천하게 된다

언제고 목적과 계획을 세우겠지만
한해가 끝나고 새해가 다가 오는 연초에

계획을 세우고, 한해 동안 달성하길 목표로 한다
신정 때 세운 계획을 구정이 다 되도록


실천의 기미조차 보이지 않았다면...
진정한 새해는 구정이라며 미루고 미룬다

초등학교 때, 방학 생활계획표를 보는듯한
실천 능력이 발휘되는 순간인데...

그래도 계획이 있는 것이 없는 것 보단 낫다
아직 계획이 없다면?

누구나 세우는 계획 4가지를 준비 하였으니
일단 남들만큼은 세워 보자

금으로 시작하는 계획

으로 시작하는 계획은
머릿 속으로는 하면 안되지만, 지나치게 하게 되는 일일 때
세우게 되는데 대표적으로 두가지가 있다

금연 / 금주

니코틴을 포함해 인체에 유해한 물질 덩어리로
알려져 있지만, 막상 끊기가 어렵다는 담배

본인의 건강도 해치게 되지만
주변 사람들에게도 간접 흡연을 하게 만든다

더욱이 나쁜 것은 흡연자는 필터를 통해
그나마 정화된 연기를 마시게 되지만

주변 사람들은 필터에 정화되지 않은 연기를 마시게 되면서
더욱 안 좋은 영향을 주게 된다

운동하다가도 금새 체력이 떨어지면
가장 먼저 하는 말이 무엇인가...?

"담배를 끊어야겠어..."

라는 말 아닌가..? 운동 선수들이...운동이 안된다 하여
담배 한대 피우고 운동하는 모습을 볼 수 없는 것을 보면
담배가 미치는 영향을 알 수 있다


술은 적당히 하면 인체에 이롭다 하지만...
이로울만큼 마시기는 어렵다

대게 그 이상을 마시고 후회하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술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던 적이 있다면

아예 술을 마시지 않는 편이 더 낫단 생각을 하게 된다
그리하여...아예 손을 대지 않겠다는 의미로

금연 / 금주는 가장 많이 세우는 계획 중 하나

운동과 다이어트

비를 보면 몇달전만 해도
D라인...O라인 이었던 연예인이 S라인은 물론이요

남자 연예인이라면 식스팩으로 무장한 채
티비에서 이런 몸을 만들게 된 계기와 방법을
알려주는 모습은 이젠 익숙해 진 풍경

게다가 올해는 광저우 아시안게임으로 인해
군살 없는 운동선수들의 몸이 미디어를 통해
보여지면서 몸짱에 대한 열망에 휘발류를 끼얻었다

차일피일 미루다가 새해가 다가 오면서
희망하는 몸무게를 만들고...


이왕 날씬해 지는거
근육과 탄탄한 몸매를 만들기를 추가 한다

그렇다고 새해 시작부터 떡국 먹지 않고
굶다가 1월 2일에 폭식니즘을 발동하고

그러다가 요요현상 찾아 오고...
결국 몸무게가 더 늘어나지 않는 모습만 보인다면

새해 몸짱이 머지 않았다

미래의 계획을 세우다

생 혹은 학생이 되고자 하는 사람에겐
합격만큼 기쁜 소식이 없고

재택 백수에게 취업만큼 기쁜 소식은 없다
대학졸업하면 평균 몇천만원의 학자금 빚을 떠안고

학사모를 쓰게 되는데...취업이 되지 않아
마음 고생한다면 새해의 기쁨을 어디서 찾아야 하는가?

학생은 대학 입학 원서를 넣고
취업 준비생은 취업 준비를 하고


학생은 1차 합격이요
상반기 / 하반기에서 합격 아니겠는가...?

공부를 하기 위해 학원을 가고,
도서관을 가며 답답한 마음을 갖게 되는데

새해엔 이루고자 하는 바를 반드시 이루겠다는
의지가 담긴 바람이자 계획을 세우게 된다

혼자서 이루기 힘든 계획

의 계획들은 엄밀히 보면
혼자서도 해 낼 수 있는 계획이다

물론 옆에서 누군가 도와주어 같이 계획을 이룰 수 있지만
스스로 할 수 있는 기회라도 있지만

연애 / 결혼

이 두가지는 아무리 혼자 하려고 해도 할 수 없으며
혼자 하였다면 왠지 무서운 존재이니 조심 하자

연애를 하지 않다가...이제 연애 좀 해 볼까?
라는 생각을 갖고 열심히 찾는다 한들 연애가 되던가?

소개팅에서 왠 폭탄을 봤네...
내 짝은 어디 있네...이러다가 혼자사네 안 사네...


결혼도 마찬가지이다
혼기가 찼는데 그냥 친구로는 좋은데 마땅히
사귈 사람이 없다

100보 양보 해서, 남자친구, 여자친구까지는 가능한데
결혼을 배우자로써는 뭔가 부족할 때...

결혼도 연애와 마찬가지로 혼자 하는게 아니라는
생각을 갖게 되는 시점이다

다가 올 2011년에는 짝을 찾고, 연애와 결혼을
2011년에 이루어야 할 리스트에 올라가게 된다

다가 올 2011년은 희망이 가득하길

해가 되면 바라는 점이 생기게 된다
평소엔 잘 안 보던 일출 장면도 보려 하고...

어제 뜨는 해가 또 뜨고...어제 보던 달을 또 봄에도
새롭게 된 것 같은 느낌이 드는 것이 새해

한살 추가 되었다고 하지만...
어제와 오늘 동안 얼마나 늙었겠는가...?

그럼에도 한해를 구분 짓고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새해엔 기대소망이 가득 해 지는데...

중요한 것은 거창한 계획이 아니라
이룰 때까지 꾸준히 노력하는 의지 아닐까..?

mcq행사문의
<신년 행사 및 각종 행사 MC가 필요하시다면 클릭 하세요~>
신고

0

0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0.12.31 07:23 신고 [Edit/Del] [Reply]
    내년에는 원하는 바 소원성취 하시길 바라요^^
  3. 2010.12.31 07:56 신고 [Edit/Del] [Reply]
    ㅎㅎㅎ 여러가지 바람이 담긴 신년계획들로 2011년을 채워가겠죠^^?
  4. 2010.12.31 08:02 신고 [Edit/Del] [Reply]
    맞습니다. 의지와 노력이 그 무엇보다 더 소중할 것입니다.

    즐거운 한 해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 ㅎ
  5. 2010.12.31 08:15 신고 [Edit/Del] [Reply]
    신년계획과 떨어질 수 없는 다이어트와 담배가 마구마구 머리속에 자리잡네요 ㅋㅋ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ㅎㅎ
    • 2010.12.31 12:16 신고 [Edit/Del]
      아..저도 운동과 다이어트를 생각하고 있는데
      정말 힘든 것 같습니다..! 그래도 2011년에는
      한번 이뤄복 싶습니다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6. 2010.12.31 08:17 신고 [Edit/Del] [Reply]
    실천 할 수 있는 계획만 세워보렵니다.ㅎㅎ
    잘 보고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7. 2010.12.31 09:27 신고 [Edit/Del] [Reply]
    당장 내일부터~ 노력의 시작이지요. ^^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요.
    신묘년의 시작, 화이팅 입니다. 아자! )b
  8. 2010.12.31 09:41 신고 [Edit/Del] [Reply]
    도대체 실천은 언제 할거냐? 요문구...완전 와닿습니다..ㅋㅋㅋ

    새해에도 왕창 행복하세요!
  9. 2010.12.31 10:19 신고 [Edit/Del] [Reply]
    거창한 계획보다는 실현 가능한 무언가를 생각해보는 하루를 보내야겠습니다.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10. 2010.12.31 10:33 신고 [Edit/Del] [Reply]
    벌써 계획 다 세우셨군요.
    전 아직 이러고 있답니다. ㅎㅎㅎ
  11. 2010.12.31 11:00 신고 [Edit/Del] [Reply]
    ㅋㅋㅋ 하버드대 국어국문학과 ^^
    근데 진짜 생기면 좋겠다는 생각도 드네요~
    한국어와 한국문학이 널리 퍼지길...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2. 2010.12.31 11:53 신고 [Edit/Del] [Reply]
    지큐님은 꼼꼼하게 계획을 잘 적어두셨을 것 같아요.
    그 적어놓은 계획 2011년에 모두 성사될 겁니다.
    저 역시 올해 목표가 한가지 있는데
    그 목표 꼭 이룰 거고요.
    2011년 새해 항상 즐겁고 유쾌하고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되시길 발원합니다.
    • 2010.12.31 12:27 신고 [Edit/Del]
      ^^ 감사 합니다..!
      저수지님께서도 세우신 계획 모두 이루시길 바라겠구요!
      2010년에 보여주셨던 모습 그대로 2011년에서도
      변함없이 멋진 모습 보여주시리라 기대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3. 2010.12.31 12:40 신고 [Edit/Del] [Reply]
    항상 바라고 희망하는게 쉽사리 이루어지지 않지만 그래도 또 꿈과 희망을 꾸기에 우리는 행복한게 아닐까요~~
    2011년에도 항상 멋진 포스팅에 행복이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010.12.31 16:07 신고 [Edit/Del]
      꿈과 희망을 가지고 있다는 것은 정말 중요한 것 같습니다 ^^
      선민아빠님께서도 행복한 연말 되시구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4. 2010.12.31 15:08 신고 [Edit/Del] [Reply]
    신년계획은 신년에 세울려구요 ㅎㅎ;;
    한해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연말 마무리 잘 하시고, 새해 복 많이받으세요~
  15. 2010.12.31 15:14 신고 [Edit/Del] [Reply]
    ㅎㅎ 정말 세워놓고 막상 ㅋㅋ..내..내일부터 하면되지
    이러는게 다반사인거 같아요 =ㅅ=.// 지큐님도 계획 잘 세우셨나요?
    저도 이번년도 블로그에관한 목표는 꼭 이룰려구요 ~
    • 2010.12.31 16:08 신고 [Edit/Del]
      ^^; 저도 계획을 세우지만...미루게 될 때가 많이 있습니다..!
      저도 블로그를 통해 계획을 세우고 이루어 나가야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6. 2010.12.31 16:09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7. 2010.12.31 17:08 신고 [Edit/Del] [Reply]
    저는... 하늘이 허락한다면..
    로또 단독 1등.. -.-.....
  18. 2010.12.31 18:06 신고 [Edit/Del] [Reply]
    왠지 슬퍼지네요... 항상 계획만 가득이고 실천은 언제..ㅡ.ㅡ;;
    그래도 전.. 또 내년 계획에 다이어트와 금주 계획을 넣어봅니다..ㅋㅋㅋ
  19. 2010.12.31 23:42 신고 [Edit/Del] [Reply]
    언제봐도 멋진 사진입니다!! ㅎㅎㅎㅎㅎㅎ
    내용에 맞게 쏙 들어오는 사진과 사진속의 글! ㅎㅎㅎㅎㅎㅎㅎㅎ
    아흥흥~

    신년계획 모두 이루시길 바래용~^0^
  20. 2011.01.03 21:01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1. 2011.01.03 22:09 신고 [Edit/Del] [Reply]
    마자요 마자 ㅎㅎㅎㅎㅎ 고작 3일 지났을 뿐인데 저의 계획은 모두 희미해져 가고 있어요 ㅎㅎㅎㅎㅎ 다시한번 마음을 다잡고 실천 해 봐야겠어요^^ 지큐님도 새해 원하는 일 모두 이루시고 늘 좋은일만 만나세요^^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